어떤 형제분이 제게 이메일을 주셨어요.


하나님이 마음에 주신 확신이 있어서 배우의 길을 선택했는데 그 길에서 좌절을 경험하고 또 다른 방향으로 전환하려 했지만 여전히 다양한 어려움 가운데 길을 찾지 못하는 것에 대해 조언을 구하는 내용이었습니다.  


"전 늘 기도하면서도 돈도 명예도 아닌 주님의 뜻을 알고 분별하는 것이 저의 가장 큰 소원이자 기도제목이었는데, 이렇게 갈급해하고 간절히 기도하는데도 왜 저를 향하신 주님의 구체적인 뜻을 알 수가 없는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그 형제에게 보낸 내용인데 너무나 많은 청년들이 고민하며 질문하는 내용이라 생각이 되어서요.  그와 관련해서 제 답을 몇 자 적었습니다.  


-----


기도받은대로 응답받았다고 생각한 길에서 어려움을 만나기도 하고 오래 기다려야 하는 일이 생기기도 합니다.  그렇다고 해서 그 시간들이 의미없는 것은 아닙니다.  


응답받은 길에서 세상적으로 잘 되어야만 그 길이 진정 하나님이 인도하신 길이라고 생각할 수도 없습니다.  


하나님의 뜻을 구했던 이유가 어디에 있었는지 생각해 보세요.  그 이유가 성공하기 위해서였다면 다시 처음부터 점검하는 시간을 가질 필요가 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 안에서는 이 모든 버려진 시간들도 낭비가 아님을 나중에 고백할 수 있게 됩니다.  

지금은 보이지 않는 길 가운데 많이 힘드시리라 생각합니다.  

길을 잘못들어서 그 가운데 있는 것이 아닙니다.  

부르심에 따라 그 과정은 어쩌면 필수적으로 경험해야 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삶의 방향성도 중요하지만 오늘 하루 나의 삶의 모습과 자세도 중요합니다.  

지금껏 어떤 길을 선택했는가보다 중요한 것은 오늘 이 시점에서 계속해서 인도하심을 받는 것입니다.  

복음이 우리를 자유케하는 것은 우리에게 세컨 찬스가 있다는 것입니다.  지금까지의 실수와 실패마저도 하나님 안에서 아름답게 사용될 수 있는 기회가 우리 앞에 있다는 것이지요.

오늘도 주님의 은혜를 구하시면서 주님을 깊이 찾으시기를 소망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sort 조회 수
» 하나님이 주신 길을 찾으려 하지만 찾을 수 없다고 탄식하는 젊은이에게 이용규 2017-03-30 649
484 완공예배를 마치고 [1] 이용규 2017-03-12 687
483 2월 한국 일정 이용규 2017-02-12 998
482 캠퍼스 첫 건물 완공 감사예배 이용규 2017-01-24 849
481 11월 미국일정 안내 이용규 2016-10-29 3119
480 9월말 10월초 한국집회일정 안내 [1] 이용규 2016-09-20 3583
479 후원의 밤 행사를 앞두고 [2] 이용규 2016-09-05 3142
478 동아일보 기사 [1] 이용규 2016-09-01 3819
477 중요 광고: 9월 JIU 후원의 밤 행사 초청 안내 [1] 이용규 2016-08-26 3296
476 CGA 초등학교 기독교 학교로 공식 허가가 났습니다 이용규 2016-08-26 3132
475 교육선교를 통해서 꿈꾸는 이슬람권에서의 부흥 이용규 2016-08-26 2832
474 믿음의 승리, 돌파, 그리고 새로운 깨달음 이용규 2016-08-26 2942
473 8월 집회 일정 이용규 2016-08-14 3155
472 기대 이용규 2016-06-07 7465
471 그간의 소식: 건축과 대학 설립 관련해서 이용규 2016-05-31 4172
470 새 책 "기대"를 탈고했습니다 이용규 2016-03-27 5651
469 대학교 설립 허가의 중요한 고비를 넘었습니다 이용규 2016-03-01 4275
468 안정감 3 이용규 2015-11-20 5724
467 안정감 2 이용규 2015-11-20 5473
466 안정감 1 이용규 2015-11-20 6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