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어떤 형제분이 제게 이메일을 주셨어요.


하나님이 마음에 주신 확신이 있어서 배우의 길을 선택했는데 그 길에서 좌절을 경험하고 또 다른 방향으로 전환하려 했지만 여전히 다양한 어려움 가운데 길을 찾지 못하는 것에 대해 조언을 구하는 내용이었습니다.  


"전 늘 기도하면서도 돈도 명예도 아닌 주님의 뜻을 알고 분별하는 것이 저의 가장 큰 소원이자 기도제목이었는데, 이렇게 갈급해하고 간절히 기도하는데도 왜 저를 향하신 주님의 구체적인 뜻을 알 수가 없는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그 형제에게 보낸 내용인데 너무나 많은 청년들이 고민하며 질문하는 내용이라 생각이 되어서요.  그와 관련해서 제 답을 몇 자 적었습니다.  


-----


기도받은대로 응답받았다고 생각한 길에서 어려움을 만나기도 하고 오래 기다려야 하는 일이 생기기도 합니다.  그렇다고 해서 그 시간들이 의미없는 것은 아닙니다.  


응답받은 길에서 세상적으로 잘 되어야만 그 길이 진정 하나님이 인도하신 길이라고 생각할 수도 없습니다.  


하나님의 뜻을 구했던 이유가 어디에 있었는지 생각해 보세요.  그 이유가 성공하기 위해서였다면 다시 처음부터 점검하는 시간을 가질 필요가 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 안에서는 이 모든 버려진 시간들도 낭비가 아님을 나중에 고백할 수 있게 됩니다.  

지금은 보이지 않는 길 가운데 많이 힘드시리라 생각합니다.  

길을 잘못들어서 그 가운데 있는 것이 아닙니다.  

부르심에 따라 그 과정은 어쩌면 필수적으로 경험해야 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삶의 방향성도 중요하지만 오늘 하루 나의 삶의 모습과 자세도 중요합니다.  

지금껏 어떤 길을 선택했는가보다 중요한 것은 오늘 이 시점에서 계속해서 인도하심을 받는 것입니다.  

복음이 우리를 자유케하는 것은 우리에게 세컨 찬스가 있다는 것입니다.  지금까지의 실수와 실패마저도 하나님 안에서 아름답게 사용될 수 있는 기회가 우리 앞에 있다는 것이지요.

오늘도 주님의 은혜를 구하시면서 주님을 깊이 찾으시기를 소망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sort 조회 수
499 10월 27일 토 한국 JIU 가족의 밤 행사 안내 이용규 2018-10-18 554
498 입학식 마치고 이용규 2018-09-07 663
497 8월 일정 이용규 2018-08-08 711
496 대학교 소식 이용규 2018-08-07 514
495 경제경영 단과대학 설립 허가가 났습니다 이용규 2018-06-15 655
494 토토 이야기 -- 통합교육으로의 첫걸음 이용규 2018-05-23 645
493 학교에서 학생들을 만지시는 하나님의 손길 이용규 2018-05-22 531
492 아이의 학교 문제를 하나님께 맡겼을 때 이용규 2018-05-22 824
491 6월 한국 일정 이용규 2018-05-22 644
490 4월 초 한국 지방 일정 이용규 2018-03-19 1206
489 새해를 맞아 [1] 이용규 2018-01-10 3445
488 새 책 탈고했습니다 [1] 이용규 2017-09-18 7822
487 후원의 밤 집회 안내: 10월 26일 저녁 7시 20분 양재 온누리 성전 [2] 이용규 2017-07-26 7475
486 8월을 앞두고 최근 소식 올립니다 이용규 2017-07-26 6193
» 하나님이 주신 길을 찾으려 하지만 찾을 수 없다고 탄식하는 젊은이에게 이용규 2017-03-30 8360
484 완공예배를 마치고 [1] 이용규 2017-03-12 8282
483 2월 한국 일정 이용규 2017-02-13 7248
482 캠퍼스 첫 건물 완공 감사예배 이용규 2017-01-24 7136
481 11월 미국일정 안내 이용규 2016-10-29 10255
480 9월말 10월초 한국집회일정 안내 [1] 이용규 2016-09-20 1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