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안녕 하세요 존경하는 선교사님

이렇게 글을 쓰게 돼서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아무에게도 말 못할 고민이 있어 글 올려 드립니다.


저는 신학교를 졸업한 28살 청년 입니다.

사실 기도하면서 선교에 대한 마음이 생겼습니다.


문제는,


선교를 하려면 선교사님과 같이 교수라든지..

선교지에서 선교할 수 있는 '어떤 것'이 있어야 하는데,

저는 아무것도 할 수 있는게 없습니다.

그래서 누구에게 선교를 꿈꾼다는 소리를 하기도

매우 부끄러운 것이 현실 입니다..

맨주먹으로 가서 대체 선교지에 

무슨 도움을 줄 수 있을까요.. 

오히려 제 존재가 방해될까 두렵습니다..


하나님께 인도하심을 구하면 '기다리라' 고 하십니다. 

구체적인 말씀은 하지 않으셔서 

선교에 대한 소망에 대해 기다리라 하시는 건지.. 

아니면 제가 제 정신이 아니니까 차분 해지라는 건지..

만약, 내 마음에 품은 이 소망이 젊은 날의 혈기나 어떠한

성공에 대한 열망이 아니라 하나님의 꿈이라면,

기다리는 동안 저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질문 자체가 부끄럽습니다..

그렇지만 저는 요즘 선교라는 단어만 들어도

힘이듭니다. 의기소침 해지기도 하구요..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조언 부탁 드립니다..




이용규

2017.07.26 14:51:03

선교는 무언가 준비된 분들을 위한 잔치가 아닙니다.  

부족함을 고백하는 사람들을 통해서 하나님이 일하시는 것을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지요.  

저도 자격이 있어서 선교지에서 섬기는 것이 아님을 매일 절감하며 하루하루를 지나갑니다.  

기다림도 좋은 훈련이지요.  

혹시라도 견습생으로 저희 팀에 와서 일년 또는 그 미만이라도 봉사하며 타문화권에서의 선교적 삶을 모색해 보길 원하신다면 제게 개인적으로 이메일을 주세요.  이메일 통해서 우리팀과 연결해 볼 수 있을 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쓰기는 로그인후 가능합니다. [8] 웹지기 2007-05-04 432808
공지 답글과 관련하여 죄송한 말씀 하나 [17] 2006-09-06 497824
1614 1597의 글에서 여호와 라파 하나님을 송축하였었습니다. [2] sunyoung 2017-07-21 8613
» 선교에 관한 질문 입니다. [1] 사무엘 2017-07-20 8759
1612 저희 셋째 아이.. [2] 임미향 2017-06-15 10127
1611 바쁘시겠지만 고민되는 질문 드립니다. [1] 이안숙 2017-05-22 11472
1610 선교사님~ [1] 박수영 2017-03-03 12210
1609 메일보내드렸으니 확인부탁드립니다 홍정화 2017-02-19 12687
1608 선교사님 [1] 홍정화 2017-02-13 12000
1607 이용규선교사님과 박관태선교사님의 어떤 인연! [1] 최신철 2017-02-05 12610
1606 아이의 생명이 위중할 때 응답받는 기도 [1] 오수빈 2017-01-28 12239
1605 10여년만에 남기네요!! ^^ [1] 박충언 2017-01-20 12161
1604 선교사님 기도 부탁드립니다... [1] 정지은 2016-12-13 11546
1603 선교사님 [1] 신우영 2016-12-12 11708
1602 더 내려놓음을 읽고 궁금증이 있습니다. [1] 김혜진 2016-12-06 11406
1601 선교사님~ [1] 이소영 2016-12-06 11408
1600 선교사님의 12월 사역일정이 궁금합니다 [1] 배다래 2016-12-04 11411
1599 더내려놓음 본문 인용에 관하여. [4] 구주은 2016-11-26 11207
1598 선교사님 기도부탁 드려도 될까요? [2] 신우영 2016-10-31 11304
1597 선교사님 안녕하세요. [2] 이아랑 2016-10-24 11085
1596 비전과 관련해 선교사님께 질문 드리고 싶은게 있습니다. [2] JJJ 2016-10-14 11310
1595 신앙 조숙증을 치유하시는 여호와 라파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2] sunyoung 2016-10-11 11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