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려놓음이 막 휩쓸 때 저는 사실 책을 읽지 못하고 있다가

유투브에 올라온 사랑의 교회 집회 말씀을 듣고

제 마음속에서 방황하던 것들, 정리되지 않던 것들이 잡힌다는 마음이 생겨

책도 읽게 되었습니다. 


비판하던 것이 저의 일부가 되어

자리잡고 있었다는 것도 모르는 체 지내왔는데

이 부분이 조명되니 제 마음에 자유함과 해방감의 빛이 비춰지는 것을 느꼈습니다.

단순 감동으로 끝나지 않고 제 마음에 편안함과 안정감이 찾아오고 이것들로 자리잡고

있음을 느끼게 되니.. 제 자체가 귀하고 함께하시는 성령님을 느끼며 나아간다는 마음이 들어

자존감도 많이 올라가고 있다는 경험을 합니다. 

저의 소중함을 모르고 .. 저를 비난과 열등가운데 놓고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이번 기회에 알게 해주시려는 것 같아 선교사님께도 감사드려요.


선교사님의 증언이 많은 도전이 되었어요.

내가 믿는 하나님은 내 생각보다 크시다는 사실에 기대감이 생겨요. 

저는 지금 제 능력치보다 높은 것들을 요구하시는 것 같아

살짝 버겁기도 하지만

저를 어떻게 이끄실지.. 궁금하기도 하며 기도하며, 물으며 나아가려고 합니다.


도전을 주시고 저의 죄를 보게 해주셔서 감사말씀 납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쓰기는 로그인후 가능합니다. [8] 웹지기 2007-05-04 391246
공지 답글과 관련하여 죄송한 말씀 하나 [17] 2006-09-06 454100
1626 신앙적 고민에 해결을 얻고 싶어요. [1] 이수진 2017-11-29 763
1625 윤회에 대해-에드가케이시 [2] 이동연 2017-11-21 1413
» 선교사님 감사드려요^^ 박민희 2017-11-19 1519
1623 선교사님! [1] 신수진 2017-11-07 1909
1622 일본 심재진 선교사님을 대신하여 최은혜 2017-10-23 1908
1621 너무 괴롭습니다.. [1] 임미향 2017-10-21 2047
1620 선교사님, 지난 주 수련회 때 뵙고 인사드립니다. [2] 김세희 2017-08-22 3835
1619 최주현 선교사님께 이메일 보냈습니다. K.L 2017-07-31 4579
1618 감사합니다. [1] aha 2017-07-28 4732
1617 1597의 글에서 여호와 라파 하나님을 송축하였었습니다. [2] sunyoung 2017-07-21 5072
1616 선교에 관한 질문 입니다. [1] 사무엘 2017-07-20 5089
1615 저희 셋째 아이.. [2] 임미향 2017-06-15 6719
1614 바쁘시겠지만 고민되는 질문 드립니다. [1] 이안숙 2017-05-22 7980
1613 메일확인부탁드려요^^ 김영애 2017-03-21 8837
1612 선교사님~ [1] 박수영 2017-03-03 9666
1611 메일보내드렸으니 확인부탁드립니다 홍정화 2017-02-19 9754
1610 선교사님 [1] 홍정화 2017-02-13 9552
1609 이용규선교사님과 박관태선교사님의 어떤 인연! [1] 최신철 2017-02-05 9642
1608 아이의 생명이 위중할 때 응답받는 기도 [1] 오수빈 2017-01-28 9648
1607 10여년만에 남기네요!! ^^ [1] 박충언 2017-01-20 9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