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안녕하세요. 이용규 선교사님.

저는 한 아이의 아빠이자 중등학교에서 근무하고 있는 교사입니다.

그동안 육아와 일에서 답답함을 느끼고 있을 때 "가정, 내어드림"을 읽고 가슴이 뻥 뚫린 듯한 감동을 느끼게 되었습니다.

공개글이여서 자세한 내용은 드리지 못한 점 양해바랍니다.

가슴은 뚫렸는데 궁금한 것은 더욱 많아져서 이렇게 읽자마자 바로 선교사님의 흔적을 쫓아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제 아이와 학생들에 대한 교육 방향은 정해졌는데 구체적인 방법이 너무 궁금합니다. 어떻게 지도해야 될지 어떤 프로그램, 자세한 교육과정, 어떤 학습지 등으로 수업을 하시는지 너무너무 궁금하여 이 글을 올립니다. 정말 정말 궁금합니다.

선교사님이 걸어가시는 길에 주님이 항상 함께 하시길 기도드립니다.


이용규

2018.10.04 18:05:44

어떤 원칙이나 방법을 찾으시기 보다는 하나님을 신뢰하며 그 분께 아이의 인생 전체를 맡겨드리고 나아가는 것이 길인 것 같습니다.  아이들 각자를 고유하고 독특하게 만드신 그 분이 그 아이를 위한 계획을 가지고 빚어가실 겁니다.  돌아보면 저는 문제가 많은 초등학교와 중학교에서 구타도 많이 당하고 학교 생활을 하며 지냈지만 하나님께서는 저를 교육자로 세워주셨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나쁜 환경도 사용하셔서 그 분의 선을 이루십니다.  

불꽃06

2018.10.10 08:48:20

고견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하나님을 신뢰하며 나아가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쓰기는 로그인후 가능합니다. [8] 웹지기 2007-05-04 432860
공지 답글과 관련하여 죄송한 말씀 하나 [17] 2006-09-06 499554
» 가정, 내어드림을 바로 읽고 [2] 정홍섭 2018-10-04 44
1643 선교사님께 기도 부탁드립니다. [2] 이승훈 2018-10-01 54
1642 혹시 이것과 관련된 설교영상이 있을까요? [4] 박민아 2018-09-19 60
1641 '내려놓음'을 읽고.. [1] EunKim 2018-09-08 53
1640 꾸준한 사랑을 받는 이용규 선교사~ [1] 이미르 2018-08-23 92
1639 선교사님 도와주십시오 [1] 박원국 2018-08-02 156
1638 후원계좌문의 [2] 김정희 2018-07-25 126
1637 저에게는 큰 간증을 나눕니다. [1] 김유주 2018-07-19 121
1636 떠남 적용 [1] 김유주 2018-07-13 89
1635 이용규선교사님으로부터 배운 것! [1] 최신철 2018-07-02 107
1634 내려놓음 번역본 [2] Jihui Lee 2018-03-24 1083
1633 감사의 편지. [1] 김은희 2018-03-22 818
1632 이용규선교사님 메일로 상담부탁드립니다 [1] 박예림 2018-02-23 1223
1631 인생의 갈림길 [1] 김경희 2018-02-19 3665
1630 향후 국내 집회일정이 있으신가요? [1] 정성우 2018-02-19 1295
1629 이메일로 상담 부탁드립니다. 문경인 2018-02-13 1190
1628 선교사님..2월4일 세부일정 좀 부탁드려요. [1] 김윤지 2018-01-31 2000
1627 구체적인 일정이 궁금합니다 [3] 곽진영 2018-01-16 2743
1626 내려놓기 [1] 전형진 2018-01-05 2716
1625 선교사님들을 도와주세요!! 박성재 2017-12-20 2998